2020.04.07 (화)

  • 구름많음속초10.2℃
  • 맑음12.1℃
  • 맑음철원10.4℃
  • 맑음동두천9.0℃
  • 맑음파주7.5℃
  • 구름많음대관령7.9℃
  • 맑음백령도7.5℃
  • 구름많음북강릉10.1℃
  • 구름많음강릉10.9℃
  • 구름많음동해11.1℃
  • 맑음서울9.7℃
  • 맑음인천9.2℃
  • 맑음원주12.8℃
  • 구름많음울릉도8.6℃
  • 맑음수원8.6℃
  • 맑음영월13.7℃
  • 맑음충주12.8℃
  • 맑음서산7.7℃
  • 맑음울진9.0℃
  • 맑음청주12.6℃
  • 맑음대전11.0℃
  • 맑음추풍령12.2℃
  • 맑음안동14.6℃
  • 맑음상주14.0℃
  • 맑음포항17.3℃
  • 구름많음군산9.7℃
  • 연무대구17.2℃
  • 구름조금전주9.5℃
  • 맑음울산15.5℃
  • 맑음창원12.4℃
  • 맑음광주11.3℃
  • 맑음부산14.9℃
  • 맑음통영12.9℃
  • 구름조금목포9.6℃
  • 맑음여수15.6℃
  • 박무흑산도9.3℃
  • 맑음완도11.6℃
  • 구름많음고창9.0℃
  • 맑음순천10.2℃
  • 맑음홍성(예)9.9℃
  • 맑음제주12.7℃
  • 구름조금고산11.5℃
  • 구름조금성산11.9℃
  • 구름조금서귀포14.1℃
  • 맑음진주11.9℃
  • 맑음강화10.8℃
  • 맑음양평12.0℃
  • 맑음이천10.7℃
  • 맑음인제13.5℃
  • 맑음홍천13.1℃
  • 구름조금태백9.7℃
  • 맑음정선군12.8℃
  • 맑음제천12.1℃
  • 맑음보은11.0℃
  • 맑음천안11.3℃
  • 구름많음보령8.0℃
  • 맑음부여9.5℃
  • 맑음금산11.2℃
  • 맑음10.4℃
  • 구름많음부안9.4℃
  • 맑음임실10.1℃
  • 구름조금정읍8.7℃
  • 맑음남원12.0℃
  • 맑음장수11.0℃
  • 구름많음고창군8.8℃
  • 흐림영광군9.3℃
  • 맑음김해시13.8℃
  • 맑음순창군11.6℃
  • 맑음북창원14.2℃
  • 맑음양산시12.8℃
  • 맑음보성군11.5℃
  • 맑음강진군11.3℃
  • 맑음장흥11.8℃
  • 맑음해남8.9℃
  • 맑음고흥12.6℃
  • 맑음의령군16.1℃
  • 맑음함양군12.6℃
  • 맑음광양시14.8℃
  • 구름조금진도군9.6℃
  • 맑음봉화12.7℃
  • 맑음영주13.4℃
  • 맑음문경13.9℃
  • 맑음청송군13.9℃
  • 맑음영덕8.8℃
  • 맑음의성13.7℃
  • 맑음구미15.6℃
  • 맑음영천13.7℃
  • 맑음경주시12.6℃
  • 맑음거창12.7℃
  • 맑음합천14.4℃
  • 맑음밀양16.8℃
  • 맑음산청13.6℃
  • 맑음거제12.3℃
  • 맑음남해14.1℃
기상청 제공
'반의반' 정해인X채수빈, 밤거리 밝히는 투샷...설렘 폭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의반' 정해인X채수빈, 밤거리 밝히는 투샷...설렘 폭발

3.jpg

 

‘반의반’ 정해인과 채수빈의 달달한 한밤 중 만남이 포착됐다. 가로등보다 밝게 빛나는 투샷과, 두 사람 사이의 한 뼘 거리에서 느껴지는 설렘 텐션이 심장을 몽글몽글해지게 한다.

 

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연출 이상엽/ 극본 이숙연/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더유니콘, 무비락)은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정해인 분)과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 서우(채수빈 분)가 만나 그리는 시작도, 성장도, 끝도 자유로운 짝사랑 이야기. 정해인은 N년차 짝사랑 중인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 역을, 채수빈은 하원의 짝사랑이 신경 쓰이는 클래식 녹음엔지니어 ‘서우’ 역을 맡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에는 한밤 중 나란히 거리를 거니는 정해인과 채수빈의 달달한 투샷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정해인은 채수빈을 바라보며 싱긋 미소를 지어 심쿵을 유발한다. 이에 채수빈은 수줍은 표정을 띤 모습. 특히 그런 그의 눈빛에서는 정해인에 대한 호기심과 애정이 묻어 나오는 듯 하다.


이어 같은 곳을 바라보는 정해인과 채수빈의 뒷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 뼘 밖에 되지 않는 두 사람의 간격에서 느껴지는 미묘한 텐션이 심장을 더욱 두근거리게 한다. 이에 정해인과 채수빈이 어둠이 깔린 한밤 중 만남을 가진 이유는 무엇일지, 이들의 만남과 인연에 궁금증이 고조된다.


이날 정해인과 채수빈은 촬영에 들어서자마자 특유의 따스하고 섬세한 감성 연기로 모두를 숨죽이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더욱이 서로를 향해 은은한 미소를 머금은 두 사람의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설레게 만들었다고. 이에 정해인과 채수빈이 그려갈 사랑 이야기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반의반’은 짝사랑 N년차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과 그런 그의 짝사랑이 신경 쓰이는 클래식 녹음엔지니어 서우가 만나 그리는 사랑 이야기. 오는 23일 기존 월화드라마 방송 시간보다 30분 앞당겨진 밤 9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