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목)

  • 맑음속초2.9℃
  • 박무0.6℃
  • 구름많음철원-2.1℃
  • 맑음동두천0.7℃
  • 맑음파주-1.4℃
  • 맑음대관령-4.5℃
  • 구름조금백령도6.1℃
  • 맑음북강릉3.2℃
  • 맑음강릉4.1℃
  • 맑음동해2.8℃
  • 맑음서울4.0℃
  • 맑음인천5.4℃
  • 맑음원주2.3℃
  • 맑음울릉도7.6℃
  • 맑음수원3.0℃
  • 흐림영월1.7℃
  • 맑음충주1.1℃
  • 구름조금서산2.2℃
  • 맑음울진2.4℃
  • 맑음청주5.0℃
  • 맑음대전3.7℃
  • 맑음추풍령2.4℃
  • 맑음안동1.8℃
  • 맑음상주4.2℃
  • 맑음포항6.1℃
  • 구름조금군산5.1℃
  • 맑음대구6.0℃
  • 맑음전주3.5℃
  • 맑음울산5.1℃
  • 구름조금창원7.2℃
  • 구름많음광주5.8℃
  • 구름많음부산7.8℃
  • 구름많음통영8.1℃
  • 구름많음목포7.3℃
  • 구름많음여수6.9℃
  • 흐림흑산도7.8℃
  • 구름조금완도8.1℃
  • 구름조금고창3.1℃
  • 구름많음순천4.5℃
  • 맑음홍성(예)1.8℃
  • 구름많음제주10.0℃
  • 구름많음고산9.8℃
  • 흐림성산9.1℃
  • 흐림서귀포12.3℃
  • 구름많음진주2.7℃
  • 구름많음강화1.7℃
  • 맑음양평2.1℃
  • 맑음이천1.1℃
  • 흐림인제2.3℃
  • 흐림홍천1.7℃
  • 맑음태백-2.6℃
  • 흐림정선군2.3℃
  • 맑음제천-0.9℃
  • 구름조금보은-0.2℃
  • 맑음천안0.6℃
  • 구름조금보령3.4℃
  • 맑음부여0.0℃
  • 맑음금산-0.5℃
  • 구름많음2.8℃
  • 구름많음부안3.8℃
  • 맑음임실-0.8℃
  • 맑음정읍3.0℃
  • 맑음남원-0.4℃
  • 맑음장수-2.0℃
  • 맑음고창군2.2℃
  • 맑음영광군4.4℃
  • 구름조금김해시5.9℃
  • 맑음순창군1.3℃
  • 구름많음북창원7.4℃
  • 맑음양산시4.6℃
  • 흐림보성군5.8℃
  • 흐림강진군4.2℃
  • 흐림장흥3.7℃
  • 구름조금해남6.0℃
  • 구름많음고흥4.9℃
  • 구름많음의령군2.0℃
  • 맑음함양군0.1℃
  • 구름많음광양시5.2℃
  • 구름조금진도군8.3℃
  • 맑음봉화
  • 맑음영주1.3℃
  • 맑음문경4.9℃
  • 흐림청송군-0.6℃
  • 맑음영덕2.1℃
  • 맑음의성-0.3℃
  • 맑음구미5.6℃
  • 맑음영천1.4℃
  • 맑음경주시2.6℃
  • 맑음거창0.9℃
  • 맑음합천1.9℃
  • 맑음밀양3.4℃
  • 구름조금산청1.8℃
  • 구름많음거제8.6℃
  • 구름많음남해5.6℃
기상청 제공
'더 킹' 이정진, 역대급 연기 변신 "대본 볼 때마다 감탄사 절로 나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킹' 이정진, 역대급 연기 변신 "대본 볼 때마다 감탄사 절로 나와"

12.jpg

 

SBS 새 금토드라마 ‘더킹-영원의 군주’ 이정진이 ‘대한제국 금친왕’ 이림으로 변신, 배우 22년 차 ‘재발견을 뛰어넘는 재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하이에나’ 후속으로 오는 4월 첫 방송을 앞둔 SBS 새 금토드라마 ‘더 킹-영원의 군주’(극본 김은숙/연출 백상훈, 정지현/제작 화앤담픽쳐스)는 차원의 문(門)을 닫으려는 이과(理科)형 대한제국 황제 이곤과 누군가의 삶, 사람, 사랑을 지키려는 문과(文科)형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이 두 세계를 넘나드는 공조를 통해 그리는 차원이 다른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 명실공히 대한민국 드라마계 ‘흥행 마스터’ 김은숙 작가와 ‘후아유-학교 2015’, ‘태양의 후예’ 백상훈 감독,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정지현 감독이 뭉쳐, 2020년 최고 기대작으로 초미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무엇보다 ‘더 킹-영원의 군주’에서 이정진은 대한제국 선황제의 이복형이자 황제 이곤(이민호)의 큰아버지, 금친왕 이림 역을 맡았다. 극중 이림은 인간의 욕망을 꿰뚫어 보고 그 욕망보다 거대한 존재가 되기로 결심한 ‘신이 되고 싶은’ 인물로, 극의 긴장감을 끌어올리게 만드는 기폭제로서 활약한다. 드라마와 영화 등 다양한 작품에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이정진이 김은숙 작가와 만나, 배우 22년 차 연기 활동 중 가장 파격적인 캐릭터로 변신하는 것.


이와 관련 이정진이 ‘대한제국 금친왕’ 이름으로 첫 변신한 현장이 포착됐다. 극중 이림이 서슬 퍼런 악의 기운들을 발산하고 있는 장면. 이림은 의문스런 공간에서 붉은 빛의 액체로 은밀하게 작업을 벌이는 가하면 분노 서린 날카로운 눈빛을 드리우며, ‘상상 불가’한 이림만의 독보적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시뻘겋게 물든 종이를 묘한 시선으로 바라보고, 표독스러운 표정으로 짙은 경계심을 드러내는 이림의 면면들이 베일에 싸인 이림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정진은 “‘더 킹-영원의 군주’는 저 역시도 기대되는, 강력하게 빠져드는 매력이 있는 드라마다. 대본을 한 회 한 회 받아볼 때마다 김은숙 작가님에게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라는 말로 ‘더 킹-영원의 군주’에 매료된 소감을 밝혔다. 더불어 “이림은 배우로서 욕심이 나고 매력적인 캐릭터이다. 백상훈, 정지현 감독님과 촬영도 잘 진행되고 있으니, 정말 기대하셔도 좋을 작품이라고 생각된다. 끝까지 집중해서 좋은 연기 보여드리겠다. 기대 부탁드린다”라며 힘찬 포부를 전했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이정진은 마르지 않는 샘물 같은 배우”라는 말과 함께 “이정진의 22년 연기 공력을 바탕으로 한, 단단하게 무르익은 연기가 ‘더 킹-영원의 군주’ 속 이림을 통해서 환하게 빛을 발한다. 기대해달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평행세계 판타지 로맨스 SBS ‘더 킹-영원의 군주’는 ‘하이에나’ 후속으로 오는 4월 중, 금토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 = 화앤담픽쳐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