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화)

  • 구름많음속초10.2℃
  • 맑음12.1℃
  • 맑음철원10.4℃
  • 맑음동두천9.0℃
  • 맑음파주7.5℃
  • 구름많음대관령7.9℃
  • 맑음백령도7.5℃
  • 구름많음북강릉10.1℃
  • 구름많음강릉10.9℃
  • 구름많음동해11.1℃
  • 맑음서울9.7℃
  • 맑음인천9.2℃
  • 맑음원주12.8℃
  • 구름많음울릉도8.6℃
  • 맑음수원8.6℃
  • 맑음영월13.7℃
  • 맑음충주12.8℃
  • 맑음서산7.7℃
  • 맑음울진9.0℃
  • 맑음청주12.6℃
  • 맑음대전11.0℃
  • 맑음추풍령12.2℃
  • 맑음안동14.6℃
  • 맑음상주14.0℃
  • 맑음포항17.3℃
  • 구름많음군산9.7℃
  • 연무대구17.2℃
  • 구름조금전주9.5℃
  • 맑음울산15.5℃
  • 맑음창원12.4℃
  • 맑음광주11.3℃
  • 맑음부산14.9℃
  • 맑음통영12.9℃
  • 구름조금목포9.6℃
  • 맑음여수15.6℃
  • 박무흑산도9.3℃
  • 맑음완도11.6℃
  • 구름많음고창9.0℃
  • 맑음순천10.2℃
  • 맑음홍성(예)9.9℃
  • 맑음제주12.7℃
  • 구름조금고산11.5℃
  • 구름조금성산11.9℃
  • 구름조금서귀포14.1℃
  • 맑음진주11.9℃
  • 맑음강화10.8℃
  • 맑음양평12.0℃
  • 맑음이천10.7℃
  • 맑음인제13.5℃
  • 맑음홍천13.1℃
  • 구름조금태백9.7℃
  • 맑음정선군12.8℃
  • 맑음제천12.1℃
  • 맑음보은11.0℃
  • 맑음천안11.3℃
  • 구름많음보령8.0℃
  • 맑음부여9.5℃
  • 맑음금산11.2℃
  • 맑음10.4℃
  • 구름많음부안9.4℃
  • 맑음임실10.1℃
  • 구름조금정읍8.7℃
  • 맑음남원12.0℃
  • 맑음장수11.0℃
  • 구름많음고창군8.8℃
  • 흐림영광군9.3℃
  • 맑음김해시13.8℃
  • 맑음순창군11.6℃
  • 맑음북창원14.2℃
  • 맑음양산시12.8℃
  • 맑음보성군11.5℃
  • 맑음강진군11.3℃
  • 맑음장흥11.8℃
  • 맑음해남8.9℃
  • 맑음고흥12.6℃
  • 맑음의령군16.1℃
  • 맑음함양군12.6℃
  • 맑음광양시14.8℃
  • 구름조금진도군9.6℃
  • 맑음봉화12.7℃
  • 맑음영주13.4℃
  • 맑음문경13.9℃
  • 맑음청송군13.9℃
  • 맑음영덕8.8℃
  • 맑음의성13.7℃
  • 맑음구미15.6℃
  • 맑음영천13.7℃
  • 맑음경주시12.6℃
  • 맑음거창12.7℃
  • 맑음합천14.4℃
  • 맑음밀양16.8℃
  • 맑음산청13.6℃
  • 맑음거제12.3℃
  • 맑음남해14.1℃
기상청 제공
박은빈, 상큼 발랄 매력 화보 공개, '스토브리그' 분위기 좋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토

박은빈, 상큼 발랄 매력 화보 공개, '스토브리그' 분위기 좋아"

6.jpg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야구팀 드림즈 운영팀장 이세영 역을 맡은 박은빈의 화보가 공개됐다.

 

높은 완성도와 시청률 15.5%를 기록하며 호평을 받고 있는 스토브리그 박은빈은 “작품을 시작하기 전에 웃으면서 행복하게 촬영하자는 목표를 세웠는데 좋은 동료들 덕에 그 목표를 이뤘어요. 시청률을 떠나 촬영장 분위기가 워낙 좋았죠. 지금은 감독님, 동료 배우들 모두 시청률에 대한 언급 없이 촬영에 여념하고 있어요. 외부 반응을 실감할 일도 없고요”라며 촬영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7.jpg

 

 

남초집단인 프로야구단의 유일한 여성 운영팀장으로서 ‘이세영’이라는 인물을 연기하며 그녀는 “드라마 구조상 스토브리그에서 남자 주인공의 활약이 크지만, 세영이 감정적이면서도 동시에 이성적이고, 맞는 말을 한다는 점에서 위안을 삼아요. 작품을 시작하기 전에 남자는 무조건 냉철하고 이성적이며, 여자는 감성적이라는 클리셰에 대해 감독님과 작가님께 이야기 한 적이 있어요. 그 얘기를 두 분이 흘려 듣지 않고, 사려 깊게 생각해주신 장면들이 있어서 감사하게 생각해요”라고 밝혔다.


드라마가 진행됨에 따라 명대사, 명장면으로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기억에 남는 대사를 묻자 박은빈은 “백승수(남궁민)단장이 길창주 선수(이용우)를 설득하며 ‘아무한테도 미움 받고 싶지 않은 마음이 아직도 남아있다면 저는 길선수가 정말로 절실한 건지 잘 모르겠네요’라고 말하는 장면이 있었어요.”라며 “저 역시 아무 이유없이 누군가에게 미움 받을 때가 있잖아요. 그게 절실함의 부족과 연결 될 수 있는 문제란 생각이 들어서 좋았어요”라고 말했다.

 

 

8.jpg

 

 

실제로 드라마 초반 백승수와 이세영처럼 신념, 가치관이 부딪히는 상황이 올 때 어떻게 대처하냐고 묻는질문에 그녀는 “반대하는 목소리를 큰 소리로 내는 사람은 아니지만, 스스로 절대 타협할 수 없는 무언가를 가지고 있어요”라고 말하며 “많은 분들이 저를 외적으로 순둥이처럼 보셔요. 하지만 세상 사람들이 나를 일방적으로 평가하거나 짓밟으려고 할 때 호락호락하게 당하지 않겠다, 나는 나를 지킬 의무가 있다라고 생각해요. 예전엔 스스로 보호하는 방법을 몰랐지만, 지금은 경험이 쌓이면서 나를 보호하는 경계가 생긴 것 같아요”라고 덧붙였다.


박은빈은 드라마 청춘시대의 ‘송지원’을 연기한 이후 실제 성격도 조금 바뀌었다고 말하며, 이전보다 연기자의 삶에 더 가까워진 것 같다며 “촬영장에서 사람들과 호흡하며, 다양한 삶을 살아볼 때 느끼는 희열이 굉장히 소중하고 크다는 걸 깨달았어요. 제가 언제 프로야구단 운영팀장이 돼 보겠어요? 다양한 삶을 살아볼 수 있다는 것에 감사해요”라고 말했다.


스토브리그는 야구 꼴찌 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다음 시즌을 준비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박은빈의 인터뷰와 화보는 ‘코스모폴리탄’ 2020년 2월호와 코스모폴리탄 웹사이트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코스모폴리탄)